스킵 네비게이션
상단배너
TWICE

현재 위치
home > 해외음반 > POP > KENT (켄트) - Då Som Nu För Alltid...

KENT (켄트) - Då Som Nu För Alltid (Then as Now for Ever)

상품 옵션
소비자가
20,700원
판매가
17,800
적립금
178원
기본 배송비
2,5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굿즈샵 일부품목 제외)
아티스트
제작사
SONY MUSIC
레이블
발매일
2016/06/23
상품코드
S20357C / 8803581123579
      총 상품 금액 0
      SOLD OUT
       
      품명 및 제조국, 제조사 등의 정보는 상기 상품 정보와 같음.
      A/S 책임자와 전화 번호 또는 소비자 상담 관련 전화번호 : A/S : 어주연, 02-381-3758
       


      스웨덴 록의 자존심! 
      'Socker','Max 500','747'등 감성 록의 선두주자! 
      2016년 스웨덴 음악 명예의 전당 
      이름을 올린 국보급 록 밴드 KENT 켄트






      26년동안의 음악적 커리어를 마무리하는 12번째 정규 앨범 Da Som Nu For Alltid (Then as Now for Ever) 


      스웨덴이 낳은 록 밴드 켄트가 무려 사반세기를 넘긴 음악 여정에 마침내 종지부를 찍기로 했다.
      공식 홈페이지(kent.nu)에 공개한 위 문구는 흡사 묘비명 같다. ‘본인들이 원치 않았기에’
      영어 앨범도 달랑 둘 뿐이고, 영미 차트에서 큰 상업적 성공을 거둔 팀도 아닌데,
      그 파장이 제법 만만치 않은 실정이다. 


      이들의 음악은 심야 라디오 채널이나 CF, 드라마 삽입곡으로 혹은 블로그나
      미니 홈피 BGM으로 국내 팝 팬들에 진작부터 ‘나만의 힐링 음악’으로 깊이
      파고들어 있었던 때문이다. 앨범 재킷 이미지마저 충격적이다. 


      요아킴 베르그(Joakim Berg, 보컬), 새미 서비오(Sami Sirvio, 기타),
      마틴 스콜드(Martin Skold, 베이스), 마커스 머스토넌(Markus Mustonen, 드럼),
      이 네 멤버의 분신 같은 해골 넷이 정장 차림으로 카드 게임을 하는데, 테이블엔 보기만 해도
      뒷골 뻐근한 스트레이트 럼주와 검붉은 장미꽃 한 송이가 놓여있다. 


      한 모금 빨아도 목이 칼칼해질 것 같은 담배도 아직 불 붙은 채고,
      살짝 보이는 패는 그간 출시한 정규 음반 매수대로 하트 문양이 12개다.
      이들은 지난 2015년 6월에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뉴욕 소재의
      유명한 [일렉트릭 레이디 스튜디오]에서 12번째 정규 앨범을 레코딩 할 거라 알려왔다. 


      이듬해인 올 2월에는 켄트가 [스웨덴 명예의 전당]에 헌액 되어 팬들도
      꼭 자기 일인 양 함께 기뻐했다. 그러니 이런 청천벽력 같은 비보가
      터지리라 상상이나 했겠는가? 화이트 데이를 기해,
      이들은 자기네 신보가 [Da Som Nu For Alltid]라는 타이틀로 선보여 질 거라 전했다. 


      영어로는 ‘Then as Now for Ever’ 비슷한 뉘앙스겠다. 마른 하늘에 날벼락도 아니고
      “그러면 현재로써는 이 정도로 종지부를 찍는다”니 어디 말이나 될법한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 함께 올린 동영상 티저 영상이 팬들의 찢긴 마음을 한 번 더 들쑤셨다. 


      드럼 비트가 리드하는 심플한 연주 위로, 그간 켄트가 발표한 앨범 재킷에 차용된 이미지들이
      고스란히 담겨 흐른 ‘슬픈데 경쾌한’ 행진곡 풍의 소품이었다. 포니테일을 한 해골 소녀,
      흰색 호랑이, 말 탄 소녀, 비행기, 설경 같은 이미지들이 화면을 가득 채워 노스텔지아를 자극했다. 


      지난 5월 20일 출시한 12번? 정규 앨범 [Da Som Nu For Alltid]는,
      “그만 둔다는 느낌이 어떤 것일지 궁금하다”며, “결국 모든 것은 감정의 문제”기에,
      “완성된 새로운 음악들로 자축하며 이별하고 싶다”던 자신들의 성명을 올곧이 체화해낸 작품집이다. 


      눈물 뽑아낼 만한 곡들만 작정하고 포진시키는 따위의, 켄트답지 않은 시도는 당연히 없었다.
      넘실대는 비트의 향연이 되려 먹먹한 ‘Vi Ar For Alltid(We Are Forever)’에 이어 흐르는,
      영화 [수색역]을 연상시키는 아린 느낌의 ‘Den Vanstra Stranden (The Left Bank)‘ 정도가 공동 집필 곡이다. 
      [그레이 아나토미] 삽입곡 ‘What Have I Done’으로 알려진 애나 테른하임(Anna Ternheim)과
      입을 맞춘 ‘Nattpojken & Dagflickan(Night Boy & Day Girl)도 전작
      [Tigerdrottningen (Tiger Queen)](2014) 때마냥 보컬 협업을 통해 완성한 트랙이다.


      왜 이들을 굳이 “U2, 라디오헤드, 콜드플레이 그리고 디페시 모드(Depeche Mode)에
      대한 북유럽의 화답”이라 부르는지 알겠다.













      DISK(CD) 1.
      01.Andromeda
      02.Tennsoldater
      03.Vi Ar For Alltid
      04.Den Vanstra Stranden
      05.Nattpojken & Dagflickan
      06.Vi Ar Inte Langre Dar
      07.Forlatelsen
      08.Skyll Inte Ifran Dig
      09.Gigi
      10.Falska Profeter
      11.Den Sista Sangen




      교환 및 반품정보

      배송은 주문 완료 후 15일 기준 이내로 배송됩니다.
      제품은 수령한 날로부터 7일 이내에 접수가능하며 만약 상품자체의 불량으로 인한 반품의 경우,
      이를 발견한 날로부터 30일, 혹시 공급 받은 날로부터 3개월 이내 반품, 교환이 가능합니다.

      교환 및 반품 불가안내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현저히 상실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단순 변심에 의한 반품 택배비는 고객님의 부담이시며, 반품접수 없이 임의로 보내실 경우 상품 확인이 어려워 환불이 불가할 수 있으니 이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review 리스트
      등록된 리뷰가 없습니다.
      QnA 리스트
      등록된 문의가 없습니다.

      top
      down

      상호명: 주식회사 사운드웨이브 | 대표: 어주연 | 사업자등록번호: 121-86-36395 [사업자정보확인]

      통신판매업신고: 2018-고양덕양구-1367호 | TEL: 02-381-3758 | FAX: 02-381-3788

      주소: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삼송로193번길 1-6 2층

      개인정보 보호 책임자: 어주연 | Email: help@sound-wave.co.kr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
        한터패밀리 Family-soundwave

      X

      Item size chart 사이즈 기준표

      * 상품사이즈 치수는 재는 방법과 위치에 따라 1~3cm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
      • english
      • chinese
      • Japanese
      close